부천에 친환경 전기버스시대 열렸다

2개노선 10대는 운행 시작… 연말까지 친환경 전기버스 43대 도입

이광민 기자 | 기사입력 2019/12/07 [20:03]

부천에 친환경 전기버스시대 열렸다

2개노선 10대는 운행 시작… 연말까지 친환경 전기버스 43대 도입

이광민 기자 | 입력 : 2019/12/07 [20:03]

 

▲ 전기버스시승  © 경인시민일보

 

경기 부천에서 친환경 전기버스가 운행을 시작했다.
 

부천시는 현재 전기버스 70-2번 노선 5대와 88번 노선 5대가 운행 중이며 연말까지 총 43대가 운행될 예정이라고 6일 밝혔다.
 

전기버스는 배출가스가 없고 소음과 진동이 적다. 미세먼지가 줄어들고 편리해져 시민들이 쾌적하고 안락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하게 될 전망이다.
 

시는 지난 5일 오전 춘의차고지에서 장덕천 시장과 김동희 시의회 의장, 버스업체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기버스 시승식을 하며 부천 전기버스 시대 개막을 알렸다.
 

전기버스는 부천과 서울을 오가는 소신여객(주) 70-2번과 부천버스 88번 노선에 배차했다. 배터리 용량은 204㎾로 1회 충전 시 최대 주행거리는 180km다. 충전기는 춘의차고지에 8대와 대장공영차고지에 9대를 갖추고 있다.
 

모든 전기버스는 교통약자를 배려한 저상버스 구조로 내부에는 공기청정필터와 USB 충전 포트를 설치해 승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한다.
 

장덕천 시장은 시승식에서 “부천시민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건강한 하루하루를 보낼 수 있도록 친환경버스 도입 등 미세먼지 저감정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6개 운송업체 시내버스에 공기청정필터 설치를 지원하고, 상동역 버스정류장에서 미세먼지 잡는 공기청정 버스정류장을 시범 운영하는 등 대중교통 이용 부문 미세먼지 저감에 앞장서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62
종합뉴스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