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2020년 교통안전시행계획 확정

박유랑 기자 | 기사입력 2019/12/23 [19:21]

부평구, 2020년 교통안전시행계획 확정

박유랑 기자 | 입력 : 2019/12/23 [19:21]

 

▲ 부평구는 최근 구청 중회의실에서 교통안전정책심의위원회를 열고 ‘2020년 부평구 교통안전시행계획’을 확정했다고 23일 밝혔다.   © 경인시민일보


인천 부평구는 최근 구청 중회의실에서 교통안전정책심의위원회를 열고 ‘2020년 부평구 교통안전시행계획’을 확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새로 위촉된 위원에게 위촉장을 전달하고 부평구의 교통사고 현황 분석을 보고했다. 이어 교통안전 시책에 대한 올해 성과와 내년 추진계획 보고,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최종 확정된 ‘2020년 부평구 교통안전시행계획’에서는 내년에 부평구 교통사고 사망자 수를 0에 가깝도록 보행자와 운전자가 모두 안전한 도로환경을 조성하고, 도로 교통질서를 저해하는 위법행위 단속 및 교통안전 교육·캠페인 등 사업에 역점을 두기로 했다.

 

또 지난 4월 개정된 도로교통법 시행규칙에 따라 도심부 내 기본속도를 시속 60km에서 50km로 하향 지정하는 ‘안전속도 5030’의 정착을 위해 20m 이하 구 관리도로에 속도제한 교통안전표지판과 노면표시를 정비하는 계획을 포함했다.

 

구 관계자는 “이번 교통안전정책심의위원회를 통해 확정된 ‘2020년 부평구 교통안전시행계획’을 부평구 홈페이지 등에 이달 중 공고할 예정”이라며 “차질 없는 실행으로 누구든지 안전함을 누릴 수 있는 ‘사람중심의 교통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