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원 광명시장,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예방 방역활동 강화”

지하철역과 광명동굴, 전통시장 등 다중 장소 방역 실시

이광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1/29 [18:40]

박승원 광명시장,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예방 방역활동 강화”

지하철역과 광명동굴, 전통시장 등 다중 장소 방역 실시

이광민 기자 | 입력 : 2020/01/29 [18:40]

 

▲ 박승원 광명시장은 29일 오전 철산역에서 한국방역협회 광명시지부와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을 실시했다.  © 경인시민일보

 

박승원 광명시장은 29일 오전 8시 철산역에서 한국방역협회 광명시지부와 함께 방역을 실시하고 시민들에게 마스크를 나눠주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확산방지를 위한 방역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지하철역과 광명KTX, 전통시장 등 시민들이 많이 모이는 장소를 중심으로 방역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마스크와 손 세정제를 지원하는 등 감염병 예방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하며 시민들께서도 생활 속에서 손 씻기와 마스크 쓰기 등 예방 수칙을 반드시 지켜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광명시는 지난 20일 국내에서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24시간 비상방역대책반을 가동해 시민들에게 예방관리수칙을 안내하고 의심환자를 선별·검사하기 위해 선별 진료소를 운영하는 등 감염증 확산방지를 위해 총력 대응하고 있다.

 

광명에 현재 확진환자는 없다. 선제적 대응을 위해 재난관리기금을 1억여원을 긴급 투입해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다중이용시설에 비치하고 어린이집과 경로당 등에도 배부할 예정이다. 또 시민의 안전을 위해 출퇴근길 시민들이 많이 모이는 철산역과 광명사거리역, KTX 광명역과 전통시장, 광명동굴 등을 중심으로 방역 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감염증 예방을 위해서는 손씻기나기침예절 등 감염병 예방 행동수칙을 준수하고 발열 및 호흡기 증상이 발생하면 병원에 가지 말고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또는 광명시 보건소로 신고해야 한다.

 

한편 광명시는 29일부터 211일까지 예정됐던 ‘2020년 동방문 인사 및 시민과의 대화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무기한 연기했다.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

 

광명시보건소 02-2680-2577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