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세어도 선착장, 관광 시설 확충사업 본격 추진

이공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2/11 [20:47]

인천 세어도 선착장, 관광 시설 확충사업 본격 추진

이공민 기자 | 입력 : 2020/02/11 [20:47]

 

▲ 인천시 서구청 청사 전경  © 경인시민일보


인천 서구 세어도에 선착장과 관광시설 등을 확충하는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서구는 한국농어촌공사 김포지사와 '세어도 어촌뉴딜300사업  위·수탁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두 기관은 세어도항의 선착장과 물양장을 정비하고 확장하는데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또 관광객들이 배를 타고 세어도를 오갈 때 이용할 수 있는 '웰컴센터'를  선착장 주변에 마련한다.
   

섬에 있는 둘레길 7㎞를 정비하고 추가로 5km를 조성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바다를 조망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춘 바다쉼터와 바다카페도 세어도에 설치할 계획이다.
   

서구 원창동에 있는 세어도는 면적 40만 8천㎡ 작은 섬으로 주민  40여명이 어업 등에 종사하며 생계를 이어가고 있다.
   

서구는 앞서 해양수산부의 승인을 받아 세어도를 어촌체험마을로 조성했다.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세어도는 개발이 많이 이뤄지지 않아 질경이·마타리·산구절초·광대나물 등 20가지가 넘는 야생초가 자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