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 ‘새일여성인턴’ 271명 선착순 모집

정규직 전환 후 3개월 이상 고용시 1인당 60만원 장려금 지급

이광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2/22 [19:19]

경기도일자리재단, ‘새일여성인턴’ 271명 선착순 모집

정규직 전환 후 3개월 이상 고용시 1인당 60만원 장려금 지급

이광민 기자 | 입력 : 2020/02/22 [19:19]

 

▲ 경기도청 전경 

 

경기도일자리재단이 새일여성인턴’ 271명을 선착순 모집한다고 22일 밝혔.

새일여성인턴은 도내 경력 단절 여성의 직장 진입과 인턴 종료 후 정규직 전환을 통한 지속적 고용안정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재단이 2009년부터 시행 중이다.

올해는 4개 여성새로일하기센터(경기광역, 경기IT, 경기북부광역, 경기북부)를 통해 인턴 271명을 모집한다. 모집기간은 지원금 소진 시까지다.

모집 시 6개월 이상 경력 보유 여성과 결혼 이민여성, 북한이탈 주민, 한부모 여성, 저소득층(기준 중위소득 65% 이하) 등 취업 취약계층은 우선 선발 대상이다.

인턴 신청 가능 기업은 상시 근로자 수 5인 이상 1천명 미만, 4대보험 가입, 최저임금법 준수 업체여야 한다. 상시 근로자 수 1인 이상 5인 미만 기업이라도 벤처 기업, 지식서비스 산업, 문화콘텐츠 산업, 미래 신성장 분야 업종에 해당하는 기업이면 가능하다.

여성인턴 1명을 채용하는 기업에는 3개월간 매월 80만원씩 총 240만원을 지원한다. 인턴기간 종료 후 정규직으로 3개월 이상 고용되는 여성 인턴에게는 1인당 60만원의 장려금을 지원한다.

모집 참가를 희망하는 여성과 기업은 경기도일자리재단 새일센터를 통해 구직·구인 등록 후 여성인턴제 참가 신청서 및 근무동의서를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광역새일센터(용인 031-270-9815), 경기IT새일센터(용인 031-270-9808), 경기북부광역 및 북부새일센터(의정부 031-270-9900)로 문의하면 된다.

경기도일자리재단 홍춘희 여성능력개발본부장은 새일여성인턴제는 육아·가사 등의 이유로 일을 그만두게 된 경력 보유 여성들의 직장적응 프로그램이라며 취업 대상자는 일자리 체험과 실무기회를 제공받으며, 기업은 지원금을 받으면서 필요한 인력을 확보할 수 있어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6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