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어르신보호센터 확진자 6명 발생… 광명종합사회복지관 폐쇄

역학조사관 긴급 투입… 방문판매업소 중 방역수칙 위반 업소 강력 조치

경인시민일보 | 기사입력 2020/06/10 [09:24]

광명어르신보호센터 확진자 6명 발생… 광명종합사회복지관 폐쇄

역학조사관 긴급 투입… 방문판매업소 중 방역수칙 위반 업소 강력 조치

경인시민일보 | 입력 : 2020/06/10 [09:24]

▲ 광명시 종합사회복지관 전경 

 

경기 광명시는 광명종합사회복지관 내 광명어르신보호센터에서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함에 따라 광명종합사회복지관을 폐쇄하고 복지관 직원 등 관계자 전원에 대해 검사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광명종합사회복지관에는 현재 광명어르신주간보호센터를 비롯해 지역아동센터와 백세건강생활지원센터·스포츠센터가 들어서 있다. 스포츠센터는 지난 2월 7일부터, 건강증진센터는 2월 18일부터 프로그램을 운영하지 않고 있으며 지역아동센터는 긴급 돌봄이 필요한 아동 19명을 대상으로 운영해 왔다.
 

광명시는 지역아동센터 종사자 21명과 아동 19명, 광명종합사회복지관 종사자 34명 등 74명을 대상으로 검사 중이며 검사 결과는 10일 나올 예정이다.
 

광명어르신보호센터 입소자 및 종사자 45명 중 확진자 6명은 모두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나머지 39명은 2주간 자가 격리에 들어간다.
 

광명어르신보호센터는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잠정 폐쇄에 들어갔으며 지역아동센터는 10일 코로나19 검사결과를 확인한 후 운영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광명시는 역학조사관 4명을 긴급 투입해 역학 조사를 실시하고 접촉자와 이동 동선을 파악하고 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이날 오후 관내 복지관 관장과 주간보호센터장, 지역아동센터장과 긴급 회의를 갖고 코로나19 발생 상황을 알리고 감염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킬 것을 재차 당부했다.
 

한편 광명시는 실내 체육시설과 노래방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방역수칙 이행여부 점검을 강화하고, 특히 어르신이 많이 모이는 방문판매업소 중 방역수칙 위반 업소에 대해서는 집합금지 명령을 내리는 등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강력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6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