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대형농기계 빌릴 때 운송비 최대 70% 지원

전년보다 지원 비율 및 한도 늘어나…비용절감 통한 농가경영 개선 기대

이명선 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08:45]

인천시, 대형농기계 빌릴 때 운송비 최대 70% 지원

전년보다 지원 비율 및 한도 늘어나…비용절감 통한 농가경영 개선 기대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4/04/01 [08:45]

▲ 대형농기계 빌릴 때 운송비 최대 70% 지원


[경인시민일보=이명선 기자] 인천광역시 농업기술센터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4월 1일부터 대형농기계 운송비 지원 비율을 기존 50%에서 70%로, 지원 한도도 기존 10만 원에서 12만 원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농업기술센터는 고가의 농기계를 소정의 임대료로 빌려주는 임대사업과 대형농기계 운송비 지원사업을 통해 연간 사용횟수가 적은 고가의 농기계를 구입하는 부담을 덜어주고, 농작업 기계화로 농업노동력을 절감해 농가경영 개선에 기여하고 있다.

농기계를 임대하기 위해서는 농업경영체가 등록된 농업인으로 관내에서 영농을 해야 하며, 농업인이 직접 임대사업소 누리집에 회원가입 후 원하는 농기계를 3일 전에 예약하면 된다.

대형농기계(트랙터, 스키로더) 임대 시 운송비 지원금 신청서와 운송 확인서를 제출하면 회당 최대 12만 원까지(왕복 운송비의 70%) 운송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이희중 인천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운송비 지원 확대가 농업인들의 부담을 덜고 농업 생산성을 늘리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인천시 농업기술센터 누리집을 확인하거나 과학영농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