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청명·한식 기간 산불 집중 관리…4월 14일까지 총력 대응

산불 비상근무 상황실 확대 운영 등 산불방지대책 가동

이명선 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09:18]

파주시, 청명·한식 기간 산불 집중 관리…4월 14일까지 총력 대응

산불 비상근무 상황실 확대 운영 등 산불방지대책 가동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4/04/01 [09:18]

▲ 파주시, 청명·한식 기간 산불 집중 관리…4월 14일까지 총력 대응


[경인시민일보=이명선 기자] 파주시는 청명·한식 기간에 발생하는 산불방지를 위해 4월 1일부터 14일까지를 집중 관리 기간으로 정해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최근 파주시의 5년간 통계에 따르면, 전체 산불 대비 약 28.6%가 청명·한식 기간에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청명·한식 기간에는 성묘와 식목 활동으로 입산객이 많아져 산불 발생 위험이 증가한다.

이에 파주시는 공휴일 야간에도 산불 비상근무 상황실을 운영하고, 인원과 시간 등을 확대해 산불진화대 비상근무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성묘객 등의 실수로 인한 산불을 예방하기 위해 공원묘지, 등산로 등 산림지역 및 일몰 취약 시간대 감시를 강화할 계획이다.

아울러 파주시에서 보유한 임차헬기 1대의 불법행위 감시계도 비행 또한 주 2회에서 주 6회로 확대하고, 읍면동 이통장단 등을 통해 주민 밀착형 산불 계도와 홍보에도 힘쓸 예정이다.

특히, 이번 기간을 포함해 향후 발생하는 성묘객 실화 등 산불 발생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에 따라 고발 조치하고 폐기물 불법소각 역시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강력한 조치를 할 계획이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청명·한식 기간 중 산불 발생 위험이 높은 만큼 성묘객과 등산객은 특별히 주의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