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정 더불어민주당 평택시병 당선자, “수원지검 술판회유 진상 규명하겠다”

더불어민주당 정치검찰 사건조작 특별대책단 참여... 이화영 전 경기부지사 및 관계자 진상조사, 검찰제도 개선 재발방지 추진

이명선 기자 | 기사입력 2024/04/23 [07:42]

김현정 더불어민주당 평택시병 당선자, “수원지검 술판회유 진상 규명하겠다”

더불어민주당 정치검찰 사건조작 특별대책단 참여... 이화영 전 경기부지사 및 관계자 진상조사, 검찰제도 개선 재발방지 추진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4/04/23 [07:42]

 김현정 더불어민주당 평택시병 국회의원 당선자는 지난 22일 더불어민주당 ‘정치검찰 사건조작 특별대책단’ 출범식 및 운영방안 회의에 참석했다.


김현정 평택시병 국회의원 당선자는 23일 더불어민주당 ‘정치검찰 사건조작 특별대책단’에 참여해 ‘수원지검 술판회유’사건 조작 의혹의 진상을 규명하겠다고 밝혔다.

 

22일 더불어민주당 ‘정치검찰 사건조작 특별대책단’ 출범식에 참석한 김 당선자는 “윤석열 정권의 검찰이 구치소 수감 중에 술파티를 열어서 이화영 부지사를 회유하려고 했다는 사건의 실체를 밝혀야 한다”며 “철저한 진상규명을 위해서는 필요하면 항의방문, 특검법, 국정조사, 대검의 감찰요구 까지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한명숙 전 총리 사건 때도 법정에서 증언할 참고인들이 검찰에 100여회 이상 소환되어 증언 내용에 대해 미리 조사를 받으며 사실상 증언 연습을 한 사실이 드러나기도 했다”며 “사건에 대한 진상규명과 함께 미국처럼 법무부 감찰부서를 독립부서로 설립해 운영하는 것과 같은 검찰 개혁을 위한 제도 개선에도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현정 당선자를 비롯해 민형배, 박균택, 주철현, 김용민, 이성윤, 김문수 등 국회의원 및 당선자들이 참여하는 더불어민주당 정치검찰 사건조작 특별대책단은 ▲수원지검사건조작제보센터 운영 ▲이화영 전 경기부지사 및 관계자 면담 등 진상조사 ▲검찰개혁 제도 개선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22대 총선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