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군 백령면 ‘사곶해수욕장 개장 준비 한창’

이명선 기자 | 기사입력 2024/07/08 [12:35]

옹진군 백령면 ‘사곶해수욕장 개장 준비 한창’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4/07/08 [12:35]

▲ 백령면 ‘사곶해수욕장 개장 준비 한창’


[경인시민일보=이명선 기자] 옹진군 백령면은 지난 5일, 백령면에 있는 사곶해수욕장 개장(7월 15일)을 맞이하여 사곶해수욕장 대청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청소는 해병제6여단에서 추진하고 있는 해안폐기물 일제 정비 계획과 함께 시행됐으며, 대표 관광지인 콩돌해안에 대한 청소도 함께 이뤄져 지역 주민과 해병제6여단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바다로부터 떠밀려온 부유물 쓰레기 약 50톤을 수거했다.

백령도는 이탈리아의 나폴리 해안과 함께 세계 두 곳 뿐인 천연비행장으로 천연기념물 제391호로 지정되어 있는 사곶해수욕장과 점박이물범(천연기념물 제331호), 콩돌해안(천연기념물 제392호), 현무암분포지(천연기념물 제393호), 두무진(명승 제8호) 등 천혜의 자연환경을 갖고 있는 아름다운 섬이다.

임상훈 백령면장은 “항상 우리 지역사회를 위해 많은 도움을 주고 있는 해병제6여단의 적극적인 협조에 감사드리며, 피서철을 맞아 많은 사람들이 아름다운 섬 백령도를 방문하여 즐겁고 행복한 추억을 만들고 돌아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백령도 사곶해수욕장은 7월 15일부터 8월 14일까지 31일간 운영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