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재 하남시장, 하남-강동 상생발전 MOU 체결 '환영'

‘강동구 지하철 9호선 연장 고덕비즈밸리유치위원회’에 감사장 전달

이명선 기자 | 기사입력 2024/07/08 [17:46]

이현재 하남시장, 하남-강동 상생발전 MOU 체결 '환영'

‘강동구 지하철 9호선 연장 고덕비즈밸리유치위원회’에 감사장 전달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4/07/08 [17:46]

▲ 이현재 하남시장이 5일 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하남-강동 지하철 9호선 현안문제 공동대책위원회 발족을 위한 상생발전 협약식’에 참석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인시민일보=이명선 기자] 이현재 하남시장이 하남시와 강동구의 상생발전을 위해 ‘하남-강동 지하철 9호선 현안문제 공동대책위원회’를 발족한 두 시민단체의 행동에 환영의 뜻을 밝혔다.

8일 하남시에 따르면 하남시 미사강변시민연합과 강동구 지하철 9호선 연장 고덕비즈밸리유치위원회는 지난 5일 ‘지하철 9호선 현안문제 공동대책위원회’를 결성하고 상생발전 협약(MOU)을 체결했다.

두 시민단체는 공동대책위원회 발족 후 9호선 신미사역(예정) 급행 및 일반(완행)역 동시 설치를 목표로 서명운동에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이날 이 시장은 지하철 9호선 연장(4단계) 착공 및 강일-하남 예비 타당성 통과를 위해 노력한 강동구 지하철 9호선 연장 고덕비즈밸리유치위원회의 김추경 위원장 등 위원회 소속 55명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강동구 지하철 9호선 연장 고덕비즈밸리유치위원회는 지난 2011년 고덕강일 공공주택지구 지정을 계기로 활동을 시작해 ▲지하철 9호선 강일하남 연장 ▲고덕비즈밸리 유치 ▲소각장 반대 ▲강동구 자원순환센터 건립 등을 위해 총궐기대회 및 주민서명 활동 등을 펼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이 시장은 “하남시가 다가올 인구 50만 시대에 대비해 강남과 같은 도시 기반을 구축하려면 강동구와의 상생협력이 필수”라면서 “앞으로도 하남시는 지역발전을 위해 힘써온 하남시와 강동구의 시민단체들이 더욱 활발하게 교류하고 협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