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이서영 의원, 교사의 교권회복 및 인권보호 경기도교육청과의 정담회

“학생인권 강조돼 교권 회복할 필요... 다양한 방안 검토하겠다”

이명선 기자 | 기사입력 2023/08/18 [14:56]

경기도의회 이서영 의원, 교사의 교권회복 및 인권보호 경기도교육청과의 정담회

“학생인권 강조돼 교권 회복할 필요... 다양한 방안 검토하겠다”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3/08/18 [14:56]

 

▲ 이서영 의원, 교사의 교권회복 및 인권보호를 위해 경기도교육청과의 정담회 모습.


[경인시민일보=이명선 기자]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이서영 의원(국민의힘, 비례)은 17일 교사들의 교권회복 및 인권보호와 관련해 현안을 청취하고 방안을 찾기 위해 경기도교육청 관계자들과의 정담회를 개최했다.

정담회에서는 “경기교권보호지원센터의 설치 확대”, “학교교권보호위원회의 구성 및 운영”, “음성 녹음 시스템”, “교원 안심 번호 서비스” 등 경기도교육청에서 추진 중인 교사들의 교권회복 및 인권보호 사업 전반에 대한 의견교환이 있었다.

이서영 의원은 “무엇보다도 교사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의 수립과 추진이 필요하다”며 “경기도 전체 교원 중 10% 정도만 안심 번호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는데, 안심 번호 서비스 관련 예산의 편성을 개별 학교에 맡기기 보다는 교육청이 총괄하여 관리하는 방법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서영 의원은 “2022년 한 해 동안 교권 침해사례가 7백여 건에 이르며, 대부분이 언어폭력인점을 고려해 안심 번호 서비스와 음성 녹음 시스템을 포함해 다양한 수단을 교사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경기도교육청이 노력할 필요가 있다”며 경기도교육청의 적극적인 대응을 주문했다.

또한, 이서영 의원은 “학생의 인권도 강화되어야 하지만 이를 지나치게 강조하다 보니 교권이 무시되는 경향이 있다”며 “교권의 회복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겠다”며 이와 관련해 경기도교육청의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이에 경기도교육청 측 참석자는 교사들의 교권회복 및 인권보호에 지속적인 관심을 보여온 이서영 의원에게 감사와 함께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는 뜻을 전하며, 추경을 통해 예산이 확보되는 대로 전화 녹음 및 상담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며, 안심 번호 서비스의 이용 확대도 적극 추진하는 등 교권회복과 인권보호를 위한 일련의 정책을 차질없이 추진하겠다는 의사를 전달했다.

이서영 의원은 2022년 11월 3일 열린 경기도의회 제365회 제3차 본회의에서의 도정질문을 통해 안심번호제 이용이 확산되지 않는 원인의 파악과 함께 이에 대한 경기도교육청 차원의 대응방안의 마련을 강력히 촉구한데 이어 2023년 4월 26일에는 교권보호를 위한 안심 번호 서비스의 활성화를 위해 경기도교육청의 관계부서와 정담회를 개최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