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종현 의장, 제51보병사단 현장방문…"철통같은 태세로 국민 생명과 안전 지켜달라" 당부

‘경기도 서남지역 방위’, ‘해안경계’ 등 주요업무 확인... 격려금 전달하며 국군장병 헌신과 노고 감사

경인시민일보 | 기사입력 2022/10/13 [16:36]

염종현 의장, 제51보병사단 현장방문…"철통같은 태세로 국민 생명과 안전 지켜달라" 당부

‘경기도 서남지역 방위’, ‘해안경계’ 등 주요업무 확인... 격려금 전달하며 국군장병 헌신과 노고 감사

경인시민일보 | 입력 : 2022/10/13 [16:36]

▲ 염종현 의장이 12일 제51보병사단을 방문해 류승민 사단장과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경기도의회 제공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이 12일 육군수도군단 예하 제 51보병사단을 방문해 지역 방위태세 강화를 당부했다.

 

이번 군부대 방문은 최근 북한의 잇따른 미사일 도발로 긴장감이 고조됨에 따라 일선 현장의 국군 장병들을 격려하고 방위태세 확립을 강조하기 위해 실시됐다.

 

염 의장은 이날 오전 화성 소재 제 51보병사단에서 류승민 사단장 등 10여 명을 만나 사단의 주요업무와 역할을 전달받고 국군장병의 헌신에 감사를 전했다. 지역방위사단 중 대한민국 최전방에 위치한 제 51보병사단은 ‘완전한 승리’를 의미하는 '전승부대'라는 애칭으로 잘 알려져 있으며 경기도 서남지역 방위 해안경계 예비군 교육 훈련 등 임무를 수행한다.

 

류 사단장은 “51보병사단은 완벽한 해안경계 작전태세와 통합방위태세를 갖춰 국민의 안전한 삶을 보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국민의 군대로서 우리 사단의 도움이 필요한 곳이라면 어디든지 달려가 제역할을 할 수 있도록 경기도민의 대의기관인 경기도의회에서 많은 관심 가져 달라”고 말했다.

 

이에 염 의장은 군장병들의 노고에 재차 고마움을 표하며 격려금과 장수와 건강을 기원하는 도자기 기념품을 전달했다.

 

염 의장은 “군부대는 남북 간 갈등 고조 시기에 긴장도가 가장 높은 곳”이라며 “북한의 도발이 계속되는 상황에서 긴장의 끈을 한치도 놓지 않고 면밀하게 대비태세를 갖춘 군의 모습을 직접 접하니 더없이 든든하다”고 답했다.

 

이어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는 동시에 하루빨리 남북한의 긴장상태를 해소할 수 있도록 평화적 방법을 함께 모색해야 할 것"이라면서 “군부대에서 고생하는 여러분께 마음 깊은 감사를 전하며 철통같은 태세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군부대 격려 방문에는 김봉균 의장 비서실 정무실장이 동행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