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과 하나되는 100만 화성축제 희망을 쓰다... "대한민국 넘어 세계속의 도시로”

25일 동탄호수공원서 ‘상상이 현실 되는 백만화성축제, 100만 화성 미래비전 선포식’ 개최

이명선 기자 | 기사입력 2023/11/26 [14:49]

시민과 하나되는 100만 화성축제 희망을 쓰다... "대한민국 넘어 세계속의 도시로”

25일 동탄호수공원서 ‘상상이 현실 되는 백만화성축제, 100만 화성 미래비전 선포식’ 개최

이명선 기자 | 입력 : 2023/11/26 [14:49]

▲ 화성시가 25일 동탄호수공원에서 ‘상상이 현실이 되는 백만화성축제, 100만 화성 미래비전 선포식’을 개최했다.

 

화성시(시장 정명근)가 25일 동탄호수공원에서 ‘상상이 현실이 되는 백만화성축제, 100만 화성 미래비전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추운날씨에도 불구하고 동탄호수공원에 6만여명의 시민이 모여 100만 화성을 축하하고 즐기며 희망의 역사를 썼다. 

 

오후 4시 가수 이은미와 이찬원의 식전공연으로 시작된 축제는 ‘화성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주제로 한 기념영상으로 이어지며 축제에 참가한 시민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비전선포식에서 정명근 화성시장은 “20만의 작은 도시였던 화성이 100만 대도시가 되기까지 시민들의 땀과 눈물, 뜨거운 열정과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화성시가 한 단계 도약해서 누구나 살고 싶은 최고의 도시 화성, 시민들이 화성에 살고 있음을 자랑스러워하는 화성으로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정 시장은 더 살기 좋고 더 일하기 좋으며 더 즐거운 도시, 누구나 살고 싶어하고 부러워하는 도시를 시민과 함께 만들어 나갈 것을 선포했다. 

 

또 김동연 경기도지사의 축사와 여러 유명인사의 축하영상을 통해 화성시의 발전을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축하공연에서는 드론쇼, 가수 라포엠·에일리·윤도현밴드가 무대에 열기를 더했으며 동탄호수공원의 명물 루나쇼가 행사의 대미를 장식했다.  

 

축제에 참가한 한 시민은 “화성시가 100만을 넘어 더욱 발전할 것을 믿고 있다”며, “오늘 축제를 계기로 화성시민 모두가 하나 돼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속의 도시가 됐으면 한다”고 축하의 뜻을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